형사합의 지원금 특약이 개선된 사실을 모르는 가입자들이 많아

중과실 및 중상해 사고 보장과 보험료 할증을 지원! 다양한 부가서비스 보장!

최신보험뉴스

형사합의금에 대한 피보험자의 부담을 줄이면서 피해자에게도 도움을 줄 수 있도록 운전자보험의 형사합의 지원금 특약이 개선되었으나, 이를 모르는 가입자가 많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에 보험업계는 소비자 권익 제고를 위해 당국과 업계가 변경된 약관 내용을 적극적으로 알려야 한다고 주문하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금융감독원은 기존 피보험자가 형사합의금을 먼저 피해자에게 지급한 뒤에 보험사를 상대로 보험금을 청구하는 과정을 개선해 합의가 끝나면 보험사가 피해자에게 형사합의금을 주는 형태로 변경했다고 합니다. 개선 이전에는 피보험자가 직접 합의금을 마련할 필요가 있었으며 경제적 상황이 좋지 않으면 고금리 대출까지 받는 사례가 있었다고 합니다. 하지만 보험업계에서는 제도 개선에 대한 알림이 충분하지 않아 아직 소비자들이 잘 인식하지 못한다는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고 하며, 영업현장에서 이를 부각하려는 움직임이나 교육이 많지 않은 것을 이유로 들고 있습니다. 손보협회 관계자는 이와 관련해 형사합의금 특약 변경 내용을 소비자에게 널리 알리는 것이 중요하다는 의견을 밝히기도 했습니다.